2011년 8월 16일 화요일

목재가구 DIY - 베이비시터


글·사진 / 김광렬 (협성대학교 가구디자인학과 교수)
봄은 너무 짧게 지나가고 여름을 알리는 더위가 시작되었다. 움직임이 많은 어린아이들을 더 자주 씻겨야 하는 엄마들은 커다란 목욕통에 물을 채우고 쪼그리고 앉아 씻기다보면 녹초가 되기 십상이다. 엄마와 아이 모두 즐거운 목욕을 하고 뽀송뽀송한 타월로 물기를 닦고 새 옷을 갈아입히는 이러한 과정을 편안하게 서서 할 수 있는 가구라면, 게다가 아기 물건들을 한곳에 모아 정리할 수 있다면 아기를 씻기는 일은 즐거움으로 변하게 될 것이다.
무겁고 덩치가 큰 베이비시터를 쉽게 이동할 수 있도록 안전하고 조용한 고무바퀴를 달아 쉽게 옮겨서 사용할 수 있게 디자인하였다. 아기가 나중에 다 자란 후에는 서랍장으로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과감하게 도전해볼 만하다.


준비물

재료: 본드, 자, 사포, 직각자, 연필, 충전식 드릴, 전기 타카, 트리머, 트리머 날(10R), 이중 보링 날, 스크루, 플러그 톱, 줄칼,
템플레이터, 목다보, 풀 익스텐션 레일(Full extension Rail), 스톱퍼(stopper), 캐스터(caster).
도장재료: 바니시, 붓, 밀크페인트


서랍과 도어 만들기

1. 도면을 참고하여 집성목을 재단하고, #400까지 차례로 사포질을 한다.
2. 서랍은 가조립을 해본 후에 본드와 타카로 고정시킨다.
3. 도어는 프레임 짜임으로 한다. 프레임 모서리에 촉을 넣어주기 위해 45° 지그(jig)를 만들면 안전하고 편리하게 프레임을 고정할 수 있다. 이 작업방법이 너무 어려우면 도어 전체 크기의 판재로 재단하여 작업해도 괜찮다.
4. 촉을 넣은 곳의 본드가 마르면 남아 있는 촉을 톱으로 잘라내고 사포로 다듬는다.
5. 도어의 모서리 부분을 둥글게 하기 위해 템플레이터로 호를 그린 후 줄칼로 사진과 같이 마무리한다.
6. 우든 피봇 힌지(Wooden Pivot Hinge)가 들어갈 부분에 목다보보다 0.5mm 크게 드릴로 구멍을 뚫어준다. 이때에는 좌우 측면에서 수직으로 드릴질을 하는지 보조자가 살펴주어야 한다.
7. 문과 다른 모든 판재의 전면 모서리를 트리머로 둥글게 만들어 준다.

Tip 7 도어를 집성목판재(18tx393x442mm)로 작업하면 작업은 훨씬 단순해진다.

8. ‘뒤판 a’는 사진과 같은 방법으로 50mm 구멍을 뚫는다. 이때 큰 호를 그리고 하트 모양이나 좋아하는 문양을 뒤판에 그리고 실톱으로 재단하면 된다.


조립하고 마감하기

1. 조립하기 전에 베이비블루 색이 들어가는 재료를 제외한 모든 재료에 흰색 밀크페인트를 칠해준다. 페인트가 마르면 400# 사포로 곱게 사포질을 해준다.
2. 피봇 힌지(Pivot Hinge)가 들어갈 밑판(D)과 중간판(C)에 치수를 정확하게 표시한다. 또한 선반이 들어갈 중판(G)과 측판(B)에 목다보 위치도 표시하고 구멍을 뚫는다.

Tip 2 드릴 날 10mm 지점에 테이프로 표시를 해주면 원하는 깊이로 홈을 팔 수 있다. 목다보가 들어갈 홈에 본드를 넣고 목다보를 넣어 고정시켜 도어에 가조립한다.

3. 도어가 들어갈 C와 G를 타카로 임시 고정을 하는데 이때 각 부분이 직각으로 정확하게 조립되어야 도어를 고정시킬 때 어려움이 없다. 지판(D) 또한 같은 방법으로 임시 고정한다.
4. 임시 고정한 판재에 도어를 달아준 다음 측판(B)을 타카로 임시 조립한다. 그런 다음 스크루로 고정시킨다.
5. 도어와 서랍에 들어갈 손잡이는 나뭇가지 모양으로 나무를 깎았다. 손잡이 가운데 스크루가 들어갈 자리에 보링을 미리 해준다.
6. 손잡이 위치에 보링을 하고 스크루로 손잡이를 단다.
7. ‘중칸 F’는 뒤판과 전면 밑부분에서 스크루로 고정한다.
8. 서랍 레일을 일정한 위치에 달기 위해서 약 40mm 판재를 레일 아래에 대고 달면 편안하다.
9. 스톱퍼는 중칸 내부에 먼저 암컷을 달고 도어를 닫은 상태에서 수컷 위치를 표시하고 달아준다.
10. 서랍 손잡이가 달릴 위치에 보링을 하고 손잡이에 본드를 바르고 서랍 내부에서 바깥쪽으로 스크루로 고정시킨다.
11. 지판(D)에 캐스터를 달 때에는 전체 하중이 측판에 집중되므로 캐스터를 측판 위치에 고정시키는 것이 좋다.

Tip 11 캐스터는 바퀴 부분이 고무나 나무로 된 것을 선택하는 것이 좋겠다. 실내 바닥을 보호하고 혹시 아기가 잠들었을 때 조용히 움직이기 위해서 필요하다.

12. 붓으로 바니시를 가구 전체에 꼼꼼하게 도장하여 마감한다.


완성~!

서랍에는 목욕 후에 발라주는 오일이나 땀띠 방지 분, 장난감 등을 보관하고, 아래에는 타올이나 부피가 많이 나가는 기저귀 등을 넣어두면 좋겠다. 아기 목욕이 끝나면 가구에 묻은 물기를 제거하고 달콤한 오렌지 향이 나는 가구용 천연오일로 표면을 닦아주면 오래도록 상쾌함이 묻어 난다.

도장재료 협찬 : 나무와 사람들
하드웨어협찬 : 헤펠레 코리아
제작보조 :신고은(협성대학교 가구디자인학과)
김태형(협성대학교 가구디자인학과)



출처 : 산림웹진

댓글 없음:

댓글 쓰기